: ข่าวกีฬาต่างประเทศ

pakornboon
14 ต.ค. 2561, 03:27
171.4.235.xxx
레버튼이 대답했습니다.
 "바로 안전놀이터 사나이가 메이저놀이터 죽였소."
홈즈가 단정적으로 말한 순간 계단을 올라오는 발소리가 들렸습니다.
 "아, 벌써 오는 모양이" 토사랑(=안전놀이터) https://www.tolove24.com/
하며 홈즈는 문쪽으로 다가갔습니다.
우리들은 일제히 문 쪽을 바라보았습니다.  몸매가 날씬하고 아름다운 여인
이 방안으로 들어섰습니다.  워렌 부인의 집 이층에서 언뜻 본 일이 있는 
안전놀이터 수수께끼의 하숙인이었습니다.
부인은 우리를 전혀 아랑곳하지 않고 고르지아노의 시체를 한참 동안 내려
다보고 있더니,
 "아, 죽었구나!  드디어 죽엇안전놀이터" 토사랑!(=안전놀이터) https://www.totolove24.com/
하고 소리를 지르며 펄쩍펄쩍 뛰었습니다.
안전놀이터러다가 문득 우리의 존재를 의식한 듯,
 "당신들은 경찰이죠? 제나로는 어디 있나?"(=놀이터추천) https://www.tuleaders.com/
하고 물었습니다.
 "제나로라니,  누구 말입니까 메이저놀이터?"(=놀이터추천) https://www.towinners.com/
안전놀이터레안전놀이터슨 경감이 굳어진 얼굴로 반문했습니다.
 "제 남편 제나로 루커 말이어여.  어서 제나로를 만나게 해주셔요. 전 안전놀이터  
 이가 보낸 신호를 받고 쫓아온 거여요."
안전놀이터때 홈즈가 한 발자국 앞으로 나섰습니다.
 "부인, 당신을 부른 것은 바로 나요."
 "뭐라구요! 당신이.....?   안전놀이터럴 리가 없어요, 안전놀이터 신호는 저와 남편만이   
 알고 있는 거여요."
"난 당신네들의 암호를 진작 풀었소. 안전놀이터리고 또 이탈리라어에도  능숙하오. 
 'VIENI(오시오)'라는 신호를 보내면 당신이 곧 달려올 거라고 생각했죠."
루커 부인은 눈을 크게 뜨고 홈즈의 얼굴을 뚫어지게 바라보았습니다.
 "부인, 메이저놀이터 죽인 건 우리가 아닙니다. 우리가 이 방에 들어왔을  
 땐 이미 죽어 있었나."(=놀이터추천) https://www.toleaders.com
 "안전놀이터렇다면 메이저놀이터 죽인 건 우리 주인이로군요. 아아, 나의 제나로!
  ความคิดเห็น
  แสดงความคิดเห็น
ชื่อ*


อีเมล์*


รายละเอียด

ใส่รหัสป้องกันสแปมตามรูป